PTSD(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의 원인과 증상에 대해 알아보자

토토월드

PTSD 뜻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PTSD)란 무엇인가요?

PTSD(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는 극심한 외상적 사건 후에 시작되는 격렬하며 불쾌하고 정상생활을 불가능하게 만드는 반응과 연관이 있는 정신적인 장애입니다. 이는 사망 또는 심각한 상해의 위협이 오랜 기간의 강한 고통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영향을 받은 사람은 해당 상황을 다시 체험하거나, 악몽을 꾸고, 상황을 떠올릴 만한 것은 무엇이든 피하려고 합니다.

PTSD의 원인은 무엇인가요?

PTSD는 외상성 사건이나 스트레스성 사건에 노출되어 발생합니다. 구체적으로는 급성 스트레스 장애와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가 포함됩니다. 이러한 장애에 의해 나타나는 증상은 유사하지만 장애가 지속되는 기간은 다를 수 있습니다.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는 죽음, 심각한 부상, 성폭행 등과 같은 강한 사건에 실제로 노출되거나 위협을 받아야 발생합니다. 또한, 작은 트라우마도 포함될 수 있습니다.

PTSD의 증상은 어떻게 나타날까요?

PTSD로 인해 나타나는 증상은 다양합니다. 주요 증상으로는 재경험, 회피, 과각성, 인지의 부정적 변화가 있습니다. 재경험은 사건에 대해 반복적으로 괴로운 회상을 하는 것을 의미하며, 악몽을 꾸거나 Flashback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회피는 트라우마 사건과 관련된 생각이나 대화를 피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인지의 부정적 변화는 부정적인 감정적 상태가 지속되는 것을 의미하며, 타인에 대해 무관심하고 긍정적인 감정을 경험하지 못하는 것을 포함합니다. 과각성은 자극에 대해 과민한 행동과 분노가 폭발하는 모습을 보이며, 난폭하거나 파괴적인 행동을 보일 수 있습니다.

PTSD의 치료는 어떻게 이루어지나요?

PTSD는 정신적인 질환으로 치료가 필요합니다. 단기간 내에 빠른 치료 개입이 이루어져야 합니다. 인지행동치료, 안구운동탈민감재처리 약물치료(SSRI) 등을 통해 치료할 수 있습니다. 또한, 사람들과 시간을 보내고 상담을 받으며 생활 습관을 바꾸고 운동을 함으로써 트라우마 극복에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트라우마와 PTSD의 차이점은 무엇인가요?

트라우마와 PTSD는 밀접한 관계가 있어 혼동되기도 합니다. 트라우마는 ‘원인’을 뜻하며, PTSD는 ‘질환’으로 분류됩니다. 트라우마는 개인에게 신체적, 정서적으로 위협이 되는 사건을 의미하며, 그 자체로는 질환이 아닙니다. 반면, PTSD는 트라우마로 인해 발생하는 정신적인 장애를 의미합니다.

적응장애와 PTSD의 차이점은 무엇인가요?

적응장애는 스트레스를 받아 생기는 질환이며, 누구나 겪을 수 있는 반응입니다. 이는 스트레스를 받은 후 3개월 이내에 나타나며, 6개월 이상 지속되지 않습니다. 적응장애는 PTSD와 달리 생명의 위협을 가할 정도는 아니지만 우울, 불안, 행동장애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며, 알코올 중독에 빠질 수도 있습니다. 이러한 증상은 단기 정신치료, 인지치료 등을 통해 치료할 수 있습니다.

PTSD와 트라우마는 심각한 정신적인 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 상황에서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를 극복하고 치료받기 위해서는 전문가의 도움과 지지가 필요합니다. 언제든지 도움을 청하는 것은 용기 있는 선택입니다.

다른 글 보기

Scroll to Top